리얼캐스트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1.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 목적
리얼캐스트는 고객님의 문의사항에 대한 답변 및 안내를 위하여 필요한 최소한의 범위 내에서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있습니다.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항목
  • 필수항목: 이름, 휴대폰 번호, 주소, 이메일 
  • 수집방법: 웹사이트에 고객이 직접 입력
3. 개인정보의 처리 및 보유기간
리얼캐스트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는 해당 정보를 지체 없이 파기합니다.  단, 다음의 정보에 대해서는 아래의 이유로 명시한 기간 동안 보존합니다. 
  • 보존 항목 : 이름, 휴대폰 번호, 주소, 이메일 
  • 보존 근거 : 소비자의 불만 또는 분쟁처리에 관한 기록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 보존 기간 : 3년 
4. 부동의에 따른 고지사항
위 개인정보 제공에 대해서 부 동의할 수 있으나, 이 경우 게시판의 내용 입력을 할 수 없어 관심고객등록이 불가능합니다.
5. 개인정보 제3자 제공에 대한 별도 동의
  • 개인정보를 제공받는 자 : 해당 컨텐츠 광고주
  • 개인정보를 제공받는 자의 개인정보 이용 목적 : 고객 관리 및 마케팅 활용
  • 제공하는 개인정보의 항목 : 이름, 휴대폰 번호, 주소, 이메일, 연령
  • 개인정보를 제공받는 자의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제공 후 1년
  • 동의를 거부할 수 있으며, 동의 거부 시 관심고객 등록이 불가능 합니다.
업계동향 아파트에도 통하는 규모의 경제, 상징성에 실속까지 갖춘 대단지
2021-06-28
09:50
311 읽음

유익한 정보 이메일로 공유 하세요

대단지 아파트 거래량·가격 상승률 높고, 관리비 낮아 인기
[리얼캐스트=신선자 기자] 아파트 시장에서 2000세대 이상의 대단지는 베스트셀러로 통한다. 단지 규모가 클수록 시세 상승률도 높아지고 대단지에 걸 맞는 조경이나 커뮤니티 시설 등을 갖추고 있어 지역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가능성이 크기 때문이다.

부동산114 렙스 자료에 따르면 전국 기준 최근 3년 집값 상승률은 1500세대 이상 아파트는 52.3% 상승했으며, 1000세대 이상 아파트도 49.78% 상승했다. 반면 300세대 이상~500세대 미만 단지는 37.54% 올랐고, 300세대 미만의 소규모 단지는 35.27% 상승하는데 그쳐 대단지일수록 가격 상승률이 더 높다는 것을 알 수 있다. 

5월 기준 전국 3,3㎡당 평균 집값도 1500세대는 2,551만원, 1000~1499세대는 1,998만원, 700~999세대는 1,772만원, 500~699세대는 1692만원, 300~499세대는 1,634만원, 300세대 미만은 1,626만원으로 단지 규모가 클수록 높은 시세를 형성하고 있다.

또한 대단지 아파트는 규모가 작았다면 들어오지 못했을 수영장을 비롯해 피트니스센터, 골프장, 북카페, 실내놀이터, 사우나 등의 커뮤니티 시설이 다양하게 꾸며지고, 녹지 및 조경시설은 물론 산책로나 러닝트랙까지 조성돼 단지 내에서 휴식이나 여가활동이 가능한 장점이 있다. 

대단지로 구성이 될 경우 관리비 절감효과가 커진다는 점도 주목할 만하다. 공동주택관리 정보시스템에 따르면, 2021년 3월 기준으로 수도권 지역 1㎡당 공용관리비는 1,000세대 이상은 1143원이었지만 150~290세대의 경우 1471원으로 28% 이상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세 이끄는 랜드마크 단지로 설 가능성 높아 분양시장서도 인기 
매머드급 단지를 조성하는 건설사 역시 단순한 단지조성을 넘어 지역의 대표 브랜드타운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특화된 설계나 기술 등을 적용하는 경우가 많아 지역의 랜드마크 아파트로 성장할 가능성이 높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의견이다. 

이러한 장점 덕분에 몸집이 큰 대단지들이 분양시장에서 높은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실제 지난해 6월 인천 서구 일대에서 분양한 ‘검암역 로열파크시티 푸르지오’는 1순위 청약에서 총 3134세대(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인천시 역대 최대 청약자인 8만4730명이 몰리면서 평균 2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인천에서 공급된 아파트 중 최대 규모로 지어지는 데다 국내 최초 리조트 아파트를 표방하며 특화된 조경시설과 커뮤니티 시설 등을 선보인 것이 수요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단 분석이다. 

업계 관계자는 “2000세대 이상의 매머드급 아파트는 규모만큼 교육, 여가, 생활편의시설이 단지 안에 갖춰져 있어 전 연령층이 선호하는 주거공간으로 각광받고 있다”며 “지역마다 랜드마크 아파트의 자리는 어김없이 수 천 세대의 매머드급 단지가 차지하고 있는 것도 다 이런 이유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지역 랜드마크 기대되는 매머드급 단지 어디

현대건설, SK에코플랜트, 코오롱글로벌 컨소시엄은 융창아파트주변지구주택재개발정비사업을 통해 공급되는 ‘평촌 트리지아’를 분양 중이다. 3개 단지 총 2,417세대(임대세대 196세대 포함) 규모의 대단지 아파트로 지하 5층~지상 34층, 총 22개동, 전용면적 36~84㎡, 7개 타입(임대 포함)으로 구성되며, 이중 59~74㎡ 913세대가 일반분양된다. 약 34만㎡ 규모의 도심 속 녹지인 호계근린공원에 둘러싸인 입지로 평촌 학원가가 가깝고 단지 주변에 위치한 범계역, 금정역, 명학역을 통해 지하철 1호선과 4호선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현대건설은 7월 경기 용인시 처인구에 미니신도시급 힐스테이트 브랜드 타운 ‘힐스테이트 몬테로이’를 분양한다. 단지는 지하 4층~지상 29층, 40개동, 전용면적 59~185㎡ 규모며, 1블록 1043세대, 2블록 1318세대, 3블록 1370세대 총 3731세대로 조성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달 경기 용인시 처인구 고림동 고림진덕지구 D1, D2블록에 2703세대의 ‘힐스테이트 용인 고진역’을 분양한다. D1블록은 지하 4층~지상 30층, 11개동, 1345세대, D2블록은 지하 3층~지상 30층, 11개동, 1358세대 규모며, 전용면적은 59~84㎡다.

SK에코플랜트와 GS건설은 충북 청주시 봉명동에 ‘청주 SK뷰 자이’를 공급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14개동, 총 1745세대 규모며 청주를 대표하는 새로운 브랜드타운을 조성할 계획이다.


에디터 :    쿠로시로   그래픽 :   MEJ

댓글 0

왼쪽의 문자를 순서대로 모두 입력해주세요

이미지 새로고침

비밀번호를 확인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