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캐스트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1.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 목적
리얼캐스트는 고객님의 문의사항에 대한 답변 및 안내를 위하여 필요한 최소한의 범위 내에서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있습니다.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항목
  • 필수항목: 이름, 휴대폰 번호, 주소, 이메일 
  • 수집방법: 웹사이트에 고객이 직접 입력
3. 개인정보의 처리 및 보유기간
리얼캐스트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는 해당 정보를 지체 없이 파기합니다.  단, 다음의 정보에 대해서는 아래의 이유로 명시한 기간 동안 보존합니다. 
  • 보존 항목 : 이름, 휴대폰 번호, 주소, 이메일 
  • 보존 근거 : 소비자의 불만 또는 분쟁처리에 관한 기록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 보존 기간 : 3년 
4. 부동의에 따른 고지사항
위 개인정보 제공에 대해서 부 동의할 수 있으나, 이 경우 게시판의 내용 입력을 할 수 없어 관심고객등록이 불가능합니다.
5. 개인정보 제3자 제공에 대한 별도 동의
  • 개인정보를 제공받는 자 : 해당 컨텐츠 광고주
  • 개인정보를 제공받는 자의 개인정보 이용 목적 : 고객 관리 및 마케팅 활용
  • 제공하는 개인정보의 항목 : 이름, 휴대폰 번호, 주소, 이메일, 연령
  • 개인정보를 제공받는 자의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제공 후 1년
  • 동의를 거부할 수 있으며, 동의 거부 시 관심고객 등록이 불가능 합니다.
업계동향 전원주택 촌에서 아파트 숲으로.. 양평•가평 도시개발사업 활발
2021-04-13
10:10
845 읽음

유익한 정보 이메일로 공유 하세요

양평•가평 도시개발사업 활발… 비규제지역 관심 영향 커

[리얼캐스트=온라인뉴스팀] 서울과 가깝고 자연환경이 풍부해 전원주택이 많았던 양평과 가평에서 최근 도시개발사업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경기도에서 몇 안되는 비규제지역이어서 관심이 높아진 데다 교통호재까지 예정돼 있어서 분양 물량이 늘어나는 추세다.

작년 양평에서는 4곳의 도시개발사업을 통해 2000여 가구가 분양됐다. 작년 7월 일신건영이 공흥양근지구와 창대2지구 도시개발사업을 통해 각각 ‘양평 휴먼빌 센트럴 시티’ 248가구와 ‘양평 휴먼빌 리버파크 어반’ 420가구를 분양했다. 이어 양평에서는 첫 1군 브랜드 아파트인 ‘포레나 양평’ 438가구를 한화건설이 내놨다. 창대1지구 도시개발사업의 일원이다. 12월에는 반도건설이 다문지구 도시개발사업을 통해 ‘양평다문지구 반도유보라 아이비파크’ 740가구를 선보였다.

이렇듯 도시개발사업이 활발하게 진행되는 것은 작년부터 양평과 가평이 비규제지역으로 주목을 받은 것과 무관하지 않다는 분석이다. 김포와 파주가 줄줄이 규제지역으로 편입되면서 서울과 비교적 가까운 양평과 가평에 관심이 높아진 것이다. 양평에 위치한 ‘양평 센트럴파크 써밋’ 아파트 전용면적 80㎡ 분양권은 올해 1월 4억2670만 원에 거래되며 작년 2월 3억539만 원보다 1억 원이 넘게 올랐다. 

분양도 잘 됐다. 지난 달 양평에서 ㈜한라가 분양한 ‘양평역 한라비발디 1•2단지’는 1만4040명의 청약자가 몰리며 2008년 이후 처음으로 1순위 청약 마감을 이뤄냈다. 가평에서도 올 초 DL이앤씨 ‘e편한세상 가평 퍼스트원’과 GS건설 ‘가평자이’가 모두 성공적으로 분양을 마쳤다. e편한세상 가평 퍼스트원은 평균 6.28대 1의 경쟁률로 순위 내 마감했고, 계약 시작 나흘 만에 전 가구가 주인을 찾았다. 가평자이는 평균 11.4대 1의 경쟁률로 가평 최초 전 가구 해당지역 1순위 마감을 이뤄냈으며, 청약 건수도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양평과 가평의 교통 여건이 우수해진 것도 한몫했다. 양평은 KTX•경의중앙선 양평역을 이용해 상봉역은 23분, 청량리역까지 28분이면 갈 수 있다. 가평도 가평역 ITX 청춘을 이용해 상봉역까지 38분 거리이고, 청량리역까지는 40분 대 거리다. 또한 양평은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 양평~화도 구간이 2022년, 양평~이천 구간이 2026년 개통을 예정하고 있고, 서울(송파)~양평 고속도로도 계획 중으로 개통되면 서울까지 약 15분이면 이동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업계 관계자는 “양평과 가평은 수도권에서 보기 드물게 자연환경이 풍부하고, 서울 접근성도 우수해서 전원주택이 많은 지역이었지만 작년부터 비규제지역으로 관심이 높아지면서 아파트 분양도 많아지는 추세” 라며 “올해도 양평에서 도시개발사업을 통한 분양이 예정돼 있고, 가평도 대형 건설사가 분양을 준비 중이어서 관심이 쏠리고 있다”고 말했다.

‘더샵 양평리버포레’, ‘가평 푸르지오’ 등 분양 예정
/더샵 양평리버포레 조감도/

포스코건설이 빈양지구 도시개발사업을 통해 ‘더샵 양평리버포레’ 전용면적 76㎡, 84㎡ 453가구를 4월 분양할 예정이다. 전체 가구의 70%에서 남한강 조망이 가능하고, 인근 KTX•경의중앙선 양평역이 위치해 있다. 빈양산, 남한강 자전거길, 양강섬공원, 양평나루께축제공원 등이 가깝고, 인근 미술관, 문화원, 체육관, 평생학습센터 등의 시설을 갖춘 양평 공공문화시설이 위치해 있다. 양평초, 양평중, 양일중, 양일고 등 초•중•고교가 인근에 위치해 있고, 재래시장, 롯데마트, 하나로마트, 병원 등도 가깝다.

가평에서는 ‘가평 푸르지오(가칭)’이 읍내지구 도시개발사업을 통해 분양을 준비 중이다. 대우건설이 시공사로 선정될 예정이며, 전용면적 59㎡ 451가구 규모이다. 단지 앞 가평천이 흐르고, 가평 시내가 가깝다. 


구독신청

이름

이메일

에디터 :    데메테르   그래픽 :   리얼디자인팀

댓글 0

왼쪽의 문자를 순서대로 모두 입력해주세요

이미지 새로고침

비밀번호를 확인해주세요